본문 바로가기

자동차 세상

해치백의 장점과 특징은 세단보다 낫다?

해치백은 왜건과 비슷한 형태를 가지고 있다. 짧은 형태의 차량을 해치백이라 하는데 자동차의 짝수단위인 도어가 붙는 세단과 달리 해치백은 트렁크 도어도 1도어로 취급을 하고 있다. 3도어와 5도어와 같이 홀수단위의 도어를 적용하고 있다.


SUV나 MPV와 같은 후방해치를 적용한 모델이 많은데 일반 승용차에서는 적용되지 않는 차종은 전부 해치백이라고 치부한다. 해치백은 트렁크 도어가 C필러에서 연이어 적용되고 있는데 D필러에서 내려오는 왜건과 비교하면 적재공간에서 큰 차이를 보인다.


트렁크 룸의 창문에는 객실과 이어져 뒷자리의 승객용 시트로 구분된다. 왜건은 트렁크룸이 짧고 좁지만 해치백도 이와 다르지 않다. 사실 왜건과 해치백의 차이는 적재량이라고 하는데 크게 차이나지 않는다. 오버행이 짧기 때문에 세단에 비해 장점을 여러가지가 있다.


해치백의 특징중 하나인 트렁크룸은 세단에 비해 많은 짐을 실을 수 있다고 하지만 위로 쌓는 형태이기 때문에 뒷자석으로 쏠려 넘어올 수 있는 위험이 있다. 이것은 장점이면서 단점이 되는데 오버행이 프론트보다 짧아 무게면에서는 월등히 가볍다.


자연스레 차체중량이 세단에 비해 감소하고 해치부분의 구조또한 다른 세단에 비해 크게 차이나지 않아 일반 세단과 비슷한 중량을 가지기도 한다. 해치백은 연비나 후방안정성 모두 세단과 크게 비교되지 않는다. 뒷바퀴 오버행에는 무게가 많이 짊어지게 되는데 세단의 경우는 무게가 훨씬 적다.


부담이 적어지는 만큼 운동성은 당연히 높아지고 연비는 더욱 뛰어나게 된다. 하지만 엔진을 동일하게 적용할 경우 코너링이나 특수 지면에서는 해치백이 유리할 수 있다. 해치백의 특성은 실용적인 측면이 강하다고 할 수 있다. 트렁크가 짧지만 뒷열을 접어 세단에 비해 넓은 적재공간을 가질 수 있다.


일반 승용차 세단의 경우 유모차 하나도 넣기 힘들지만 해치백의 경우 유모차도 거뜬히 넣을 수 있어 수납에서는 매우 뛰어난 장점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 트렁크와 뒷좌석이 분리되지 않아 넘어오는 소음이나 각종 장치들의 잡소리는 매우 큰 단점으로 거론된다.


해치백이랑 세단을 비교할때 대부분 적재용량만 따지게 된다. 실제로 해치백의 장점이 적재공간을 제외하고는 현실적인 장점이 없기 때문이다. 하지만 해치백의 적재공간을 크게 여기지 않는 사람들이 있다. 수치적으로 보면 세단에 비해 1.5배는 넓다는 것을 알 수 있다.


FF특성을 고려하면 조향성이나 다른 성능을 유지하기 위해 후륜을 제일 후방으로 보내어 후륜오버행을 없애는 등의 형식이 해치백이다. 세단은 이러한 방식으로 설계되지 않아 적재공간을 더이상 늘릴 수 없다.


이것이 세단의 한계이고 아직까지 해치백을 구매하는 소비자들이 있는것도 이러한 부분때문이다.